자동차이야기/자동차와 생활

올해 장마는 언제부터? 6월 자동차 관리법



안녕하세요. 내차사랑 블로그의 인디:D입니다.

어느새 성큼 다가온 여름! 특히 올여름에는 역대급 더위가 밀려올 거라고 해서 벌써부터 더위 걱정을 하게 하는데요. 6월에는 장마 소식까지 기다리고 있어 자동차 운전자 여러분들은 여러 모로 특별 관리를 시작해야 할 것 같습니다. 장마와 더위를 이기고 오래 오래 자동차 생활을 할 수 있게 하는 6월 내차 관리법! 인디:D와 함께 알아봅니다.



올해 장마는 6월 중순부터!



매일매일 장대비가 쏟아져 온 세상을 습하게 만드는 장마 시즌! 올해는 언제부터 시작될까요? 우리나라의 장마는 보통 6월 중순 무렵에 제주도에서 시작돼 7월 하순 정도에 끝이 나는데요. 행정안전부에 따르면, 올해 6월 평균기온은 예년보다 무더울 것으로 전망되며 6월에는 남부 지방을 중심으로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돼 지금부터 건강과 운전 등 각종 대비를 해야 한다고 합니다. 특히 올 6월의 강수량은 평년과 비슷하거나 적을 것으로 보이지만, 6월 하순에는 남부 지방을 중심으로 많은 비가 예보돼 국지성 집중호우 발생 위험이 높은 만큼 호우 피해에 대비해야 한다고 전했죠. 따라서 운전자 여러분들은 본격적인 장마철 안전운전 요령과 자동차 관리법을 미리 알아 두는 것이 좋을 것 같습니다!



수막 현상 대비 타이어 관리법



여러분은 혹시 ‘수막현상’이라는 것을 들어 보셨나요? 정확한 용어는 몰라도 운전을 하다 보면 한 번쯤 경험하게 되는 현상이라 얼마나 위험한지 정도는 잘 알고 계실 텐데요. 노면에 물이 고인 상태에서 고속 주행할 때 타이어와 노면 사이에 물막이 형성되면서 자동차가 물 위를 미끄러지게 되는 아찔한 현상을 바로 수막현상이라고 합니다.

따라서 장마철이 되면 가장 먼저 수막현상에 대비해야 하는데요. 노면이 젖은 도로를 달릴 때 감속하는 것은 물론, 미리미리 타이어 점검을 해두어 큰 사고를 예방하는 자동차 관리가 필요합니다. 타이어의 마모 상태를 확인하고 필요하면 새것으로 교체하며, 공기압을 확인해서 평소보다 10% 이하로 높게 유지하면 젖은 노면에서 제동력을 좀 더 높일 수 있습니다. 10% 이상 과다 주입되면 ‘정비 불량’이 될 수 있으니 주의해야 하죠. 타이어의 마모 상태는 타이어의 옆 부분에 삼각형(▲)으로 되어 있는 마모한계표시선으로 쉽게 확인할 수 있으며, 타이어 접지면의 홈 속에 돌출된 부분이 밖으로 나와 있다면 즉시 교체해야 합니다.



시야 확보를 위한 전조등, 와이퍼 관리법



비가 너무 많이 오면 앞이 잘 안 보여 운전할 때 매우 위험한 상황을 맞이할 수 있죠. 그래서 장마철에는 와이퍼와 전조등을 미리미리 점검해 두는 것이 필수적입니다!

먼저 와이퍼 성능을 점검해 봐야 하는데요. 단순히 빗물만 잘 닦아내 준다고 안심할 수는 없습니다. 물이나 워셔액을 뿌려 와이퍼가 정상적으로 작동하는지 살펴보고, 움직임은 부드러운지 드드득거리는 소리는 안 나는지 꼼꼼히 확인해야 하죠. 만약 한 부분이라도 이상이 있다면 주저 없이 새것으로 교체하는 것이 현명합니다. 이때, 차량 유리에 발수코팅을 해주거나 발수 기능이 있는 워셔액을 사용하면 더욱 좋습니다.

다음은 전조등인데요. 비 오는 날은 낮에도 어두워 시야 확보가 어려울 수 있어 전조등 상태를 미리미리 점검해 필요하면 교체해 두어야 합니다. 물론, 와이퍼와 전조등만 믿고 장마철에도 평소처럼 쌩쌩 달리면 안 되고요. 빗길에서는 평소보다 제동거리가 훨씬 길어지므로 차간 거리를 좀 더 넓히고 급출발과 급제동을 피하는 등 운전습관도 바꿔야 하죠. 장마철에 에어컨을 너무 많이 틀면 외부와의 온도차로 인해 차창에 김 서림이 생겨 시야 확보에 어려울 수도 있는데요. 적절하게 뒷유리 열선을 가동하면 시야를 확보할 수 있다는 것도 잊지 마세요!



안전 제동을 위한 브레이크 패드, 라이닝 관리



비가 많이 내려 미끄러질 때 제동을 해주는 브레이크 관리도 꼭 필요합니다! 특히 장마철 물웅덩이를 지난 후에는 브레이크가 제대로 작동하지 않는 경우가 생기기도 하는데요. 물로 인해 브레이크 라이닝이 딱딱해져서 그럴 수 있으므로 브레이크 페달을 가볍게 두세 번 밟아 물기를 털어내 주거나 그래도 문제가 지속되면 교체해 주는 것이 좋습니다.



비 샐 일 없는 자동차 썬루프 관리 요령



자동차에 썬루프를 설치한 경우라면 장마철에 더욱 유의해야 합니다! 요즘은 많은 차량에 썬루프가 설치되어 있는데요. 본격적인 장마가 시작되기 전에 물이 새지 않는지, 미리 확인하는 것은 필수죠. 또, 물이 새지 않더라도 선루프 안쪽에 빗물이 고여 있을 수 있으므로 주의해야 하고요. 선루프가 장착된 자동차 지붕의 구멍으로 고여 있는 빗물이 외부로 배출되기 때문에 구멍이 막히지 않도록 점검해야 합니다. 만약 구멍이 막히면 차가 멈출 때마다 출렁이는 소리가 나고, 물이 자동차 내부의 천장으로 샐 수 있으니 조심하세요! 이왕이면 주차할 때도 실내에 주차하는 것이 좋고요. 야외 주차 시에는 두꺼운 비닐이라도 씌워 두는 것이 안전하겠죠?



자동차가 물에 빠졌어요! 침수 시 대처법



장마철에는 의도치 않게 자동차가 침수되는 피해도 겪을 수 있습니다! 만약 침수된 도로에서 시동이 꺼졌다면, 무리하게 시동을 다시 걸려고 하지 말고 내려서 안전한 곳으로 우선 피한 뒤 견인차나 경찰을 기다리는 것이 현명하죠. 침수 피해는 보상도 받기 어렵고, 엔진 손상 위험도 크기 때문입니다. 이런 피해를 입지 않으려면 장마철에는 침수 관련 예보에 귀를 기울이고 되도록 상습 침수 지역이나 저지대에는 아예 가지 않거나 주차도 하지 않도록 하는 것이 중요하다는 것을 꼭 기억해 주세요!



장마가 찾아오기 전에 미리미리 내 차를 점검하면 피해를 줄이고 안전운전을 할 수 있어요! 지금부터 장마철 대비 자동차 관리하시고, 걱정 없는 6월을 보내 보세요:D






1 ··· 8 9 10 11 12 13 14 15 16 ··· 5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