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전자가이드/운전자 상식

자동차 배터리 방전?! <겨울철 자동차 관리 꿀팁>

 


안녕하세요! 내차사랑 블로그의 인디:D입니다~
한파가 몰아닥치며 매서운 겨울바람이 몰아치고 있는데요. 이럴 때일수록 운전뿐만 아니라 자동차 관리도 철저히 해야 합니다. 내차의 겨울나기가 걱정되신다면, 인디:D가 소개하는 겨울철 자동차 관리 꿀팁에 귀를 기울여 주세요~

 

 

배터리 관리

 

 

히터나 열선, 헤드라이트 등을 많이 사용하는 겨울에는 전력 사용량이 늘어나 배터리 관리에 유의해야 하는데요. 자칫 방전이라도 되면 곤란한 상황에 놓이기 때문에 되도록 전력 소모를 줄이기 위해 노력해야 합니다. 배터리 점검 창을 통해 배터리 상태를 수시로 확인하고, 되도록 야외 주차를 피해야 합니다. 부득이 야외에 오랜 시차를 세워둬야 할 때는 배터리를 스티로폼, 스펀지, 천, 모포, 보온커버 등으로 감싸 두는 것도 좋은 방법이죠. 주차할 때는 블랙박스 전원을 꺼두고, 때맞춰 교체를 해주는 것도 중요한데요. 일반적으로 자동차 배터리의 교체 주기는 3년 혹은 주행거리 6만km 정도가 적절합니다. 

 


타이어 관리

 

 

눈길이나 빙판을 자주 달려야 하는 겨울철에 타이어 점검은 필수 항목입니다. 기온이 내려가면 타이어의 공기압이 낮아지고, 평소보다 제동거리가 늘어날 수 있어 더욱 유의해야 하는데요. 주기적으로 공기압을 체크하고 마모 상태를 점검해야 합니다. 또, 이왕이면 스노우 타이어나 스노우 체인을 갖춰서 안전 운전에 대비하는 것이 좋습니다.

 


엔진 관리

 

 

날씨가 추우면 자동차의 심장인 엔진도 쉽게 고장이 나는데요. 시동을 걸자마자 바로 자동차를 움직이면 엔진 고장을 일으키고 자동차의 수명을 단축할 수 있어 주의해야 합니다. 먼저 1~3분 정도 예열한 후 움직이는 것이 좋은데요. 겨울용 엔진오일을 따로 준비하면 더욱 효율적이죠.

 


부동액 관리

 

 

겨울철 자동차 동파 방지의 중요한 역할을 하는 부동액 관리도 빼놓을 수 없습니다. 말 그대로 냉각수가 얼어버리는 것을 방지하는 것이 바로 부동액이기 때문이죠. 냉각수에 부동액이 너무 적게 들어가면 엔진 냉각이 제대로 되지 않으므로 물과 부동액을 1:1로 혼합하고, 자동차 점검을 할 때마다 확인하고 보충해 주는 것이 좋습니다.

 


와이퍼 관리

 

 

눈이 많이 내리는 겨울철에 꼭 필요한 와이퍼 관리를 위해서는 낡은 와이퍼는 빨리 교체하고, 겨울용 자동차 워셔액을 사용하는 것이 중요하죠. 와이퍼의 결빙을 방지해주고 유리에 얼음이 생기는 일을 예방해주는 기능을 하는 겨울용 자동차 워셔액은 물과 섞지 않고 그대로 사용하는 것이 효과적이랍니다.

 


세차는 필수

 

 

차가 얼어 버릴까 세차를 전혀 하지 않고 겨울을 나는 분들도 많은데요. 겨울철 눈길을 달린 후에는 자동차 하부에 제설제로 사용되는 염화칼슘이나 염화나트륨이 묻을 수 있고, 이로 인해 차체 부식을 유발할 수 있어 반드시 세차해야 합니다. 고압 분사로 하부 세차를 꼼꼼히 해야 더 안전하게, 오랫동안 자동차를 탈 수 있답니다.

 

오늘은 인디:D와 함께 오늘은 겨울철 자동차 관리에 대해 알아봤는데요. 겨울은 미끄럼 사고에 유의하고, 동결에도 신경 써야 하는 자동차 특별 관리 기간임을 잊지 마시고, 지금 바로 내차 관리를 시작해 보시기 바랍니다!

 

 

 

1 ··· 57 58 59 60 61 62 63 64 65 ··· 1633